정보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신 후 검색 버튼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카테고리를 지정하시면 해당 카테고리 내의 정보만 검색 됩니다.

전문가 워크샵

제57회(제6회 콘라드 아데나워 재단-한국해로연구회 공동 세미나 참석)

< 세션 1>
– 사회 : 이서항 소장(한국해양전략연구소)
– 발표 : 김석균 박사(중부대학교) — “Anti-piracy Efforts in the South China Sea”
Lutz FELDT 제독(독일해군) — “Maritime Security: New Perspective of a Familiar Subject : The Role of Navies, Coast Guards and NGOs in Today’s Maritime Domain“
김현정교수(연세대학교) — “Legal and Political Implications of the Philippines-China Arbitration on the South China Sea Disputes”
– 토론 : Andreas JOEDECKE 대령, 김기주 교수(국방대학교)

< 세션 2>
– 사회 : Manfred KERN 박사(독일 아그리엑설런스사)
– 발표 : 이석우 교수(인하대학교) — “Claims to and from Low-tide Elevations and Artificial Islands under the Law of the Sea”
Peter ROELL 박사(전략,정치,안보 및 경제자문연구소) — “China’s Ambitious Maritime Silk Road: A View from Europe”
– 토론 : Lutz FELDT 제독(독일해군), Gundbert SCHERF 박사

  • 콘라드 아데나워 재단과 한국해로연구회가 공동주최하는 동북아시아 해양 안보 세미나에 우리 연구소는 이서항 소장이 제1세션 사회를 맡았고, 원태호 선임연구위원 등 5명이 참석하여 활발한 토론을 실시하였다.
  • 제1세션 회의에서는 남중국해에서의 중국의 인공섬 조성 이슈와 관련하여 남중국해 해적 문제와 해양안보에 있어서 해군·해경 및 NGO의 역할에 대한 발표 및 토론이 있었고 이어서 필리핀과 중국 간의 남중국해 분쟁에 관한 국제해양법재판소 중재 재판의 전망 및 향후 영향에 대해서 심층적인 발표 및 토론이 있었다.
  • 제2세션에서는 유엔 해양법협약상 저조시 인공섬의 법적 문제에 대한 발표와 유럽의 시각에서 중국이 남중국해에서 조성하고 있는 인공섬에 대한 중국의 의도와 이에 대응하는 주변국들의 행동방책에 대한 여러 제안들이 제시되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